스타쉽 오퍼레이터즈 (Starship Operators, スターシップ・オペレーターズ, 2006) ★★ :: 2007/05/20 22:28


(C) 水野良,メディアワークス,SSO Project, テレビ東京

연구실 황XX군의 추천이 있었으나 상당한 기간동안 묵혀 두었다가 본 작품. 일단 원작소설은 어쩐지 모르겠지만, 애니메이션은 딱 별 2개짜리였음.

이유를 말하자면 전체적으로 배경 세계에 대한 설명이 너무 부족한 면이 많은 점수를 깍아 먹었다고 볼 수 있습니다. 전체 스토리에서 중요한 역활을 차지하는 방송국이 스토리상의 배경인 우주제국(맞나?)과 정치적으로 분리되어 있는 지구에 존재한다는 점. 그래서 제국이 방송국을 손을 댈 수 없다는 점등이 굉장히 중요한 내용임에도 이런 것에 대한 내용이 한참 뒤에나 나옵니다. 아마도 원작 소설에는 잘 나와 있으리라고 생각합니다만, 애니메이션만 접한 사람들은 여러 면에서 굉장히 부조리함을 느낄 수 밖에 없습니다. 이런 점에서 애니화는 대략~ 실패한 것이 아닌가 생각됩니다.

이외에도 이제 갓 사관학교 졸업한 병아리들이 함을 운용하는게 말이나 되느냐 라던가 가족을 인질로 삼던지 선전략등을 통해서 공략협박과 내부분열을 충분히 일으킬 수 있는 상황임에도 그리 하지 않는 점등 설정상 미흡한 부분이 많았습니다. 물론 엔딩도 석연치 않습니다. 이제 막 무언가 이야기가 본 궤도에 오를 듯하다가 끝내버린 느낌이랄 까요?

혹자는 나름 함대전이 과학적이라고 표현했는데, 이미 20세기에 들어와서는 함대전이 공중 제공권 장악과 원거리 미사일로 판세가 넘어 간지 오래임에도 불구하고 함대끼리의 시각 센서를 이용한 장거리 포격전이라는 건 미노프스키 입자라도 없구선 좀 어불성설일지도 모르겠습니다.

여튼 맘에 안드는 요소가 좀 많은 편이어서 그다지 호감이 안가는 작품이었습니다. 원작이 로도스도전기로 유명한 미즈노 료씨인점에서 좀 놀란 점이 있기는 한데 원작소설은 어떨지 잘 모르겠습니다.   

2007/05/20 22:28 2007/05/20 22:28
이 글의 관련글
Trackback Address :: http://www.sylphion.net/trackback/413
< PREV |  1  |  ...  512  |  513  |  514  |  515  |  516  |  517  |  518  |  519  |  520  |  ...  793  |  NEXT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