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식이 동생 광태 (2005) ★★★★ :: 2005/11/27 20:02


김현석 감독...
그다지 주목하지 않았던 영화였는데

개인적으로 매우 만족스러웠다.

감칠맛나는 배우들의 연기..
진부하지만 지루하지 않았던 스토리의 전개..
그리고 영화적인 재미까지...
특히 실험적인 여러가지 미장센의 시도는 매우 참신해보였다.

여러가지 매우 웃기는 씬이 있는데...

OECD가 젤 압권!!! >_

2005/11/27 20:02 2005/11/27 20:02
이 글의 관련글
Trackback Address :: http://www.sylphion.net/trackback/175
< PREV |  1  |  ...  655  |  656  |  657  |  658  |  659  |  660  |  661  |  662  |  663  |  ...  793  |  NEXT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