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어준 -엄마 :: 2011/12/29 20:43

생각이 없는 블로그 :: 김어준 -엄마

호랑이 부모 밑에 고양이 자식 없다고, '쫄지마! ㅅㅂ!' 라고 외칠 수 있는 배짱과  나무에 집착하지 않고 언제나 숲을 조망하는 통찰력을 가진 것은 부모의 영향이 컸구나.

개인적으로 부모의 가장 큰 역활은 아이의 가치관을 부모가 이상적이라고 생각하는 방향으로 이끌어 나가는 거라고 생각한다. 하지만 요새 부모들, 특히나 자기 스스로가 깨어있다고 생각하는 부모들조차 아이의 가치관이 아니라 아이의 능력 - 게다가 경제적으로 도움이 될 것이라고 예상되는 - 만을 신경쓰는 것 같아서 자숙하게 된다.

2011/12/29 20:43 2011/12/29 20:43
이 글의 관련글
Trackback Address :: http://www.sylphion.net/trackback/1153
< PREV |  1  |  ...  56  |  57  |  58  |  59  |  60  |  61  |  62  |  63  |  64  |  ...  793  |  NEXT >